글로벌모터스

폭스바겐, I.D 버즈 카고 공개…한 번 충전 550km 주행

기사입력 : 2018-09-24 09:4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폭스바겐 제공


폭스바겐이 지난 2017년 공개한 I.D 버즈의 새로운 라인업인 I.D 버즈 카고의 콘셉트를 공개했다.

폭스바겐이 지난 19일 공개한 I.D 버즈 카고는 2017년 공개된 I.D 버즈와는 다르게 상용차의 기능에 초점을 맞춘 콘셉트 카이다.

I.D 버즈 카고는 전기로 움직이는 자동차로 I.D 버즈와 같이 폭스바겐의 전기자동차 플랫폼(MEB)를 공유한다. 해당 플랫폼은 아우디, 스코다 등 5개 브랜드에서 사용될 것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I.D 버즈 카고는 한 번 충전하면 550km를 주행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150kWh의 급속 충전 시스템을 장착해 0%에서 80%까지 15분 내에 충전할 수 있다.

또한 지붕에 태양광 패널이 장착돼 최대 14km정도를 추가로 주행할 수 있다.

구동은 뒷바퀴에 달린 모터에서 하며, 150kW의 모터에서 201마력의 출력을 보여준다.

center
사진=폭스바겐 제공


I.D 버즈 카고는 I.D 파일럿이라는 자율주행 모드가 추가되며, 해당 기술의 자율주행 레벨은 4단계(사용자가 목적지만 지정하면 되는 단계)로 알려졌다.

또한 I.D 버즈 카고는 3인승으로 가운데 시트는 자율주행 모드 중 접을 수 있으며, 운전석도 자율주행 모드 중에는 15도를 회전할 수 있어 최적의 작업환경을 구현한다.

센터페시아는 테블릿이 설치돼 차량을 제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주행정보들이 증강현실(AR)을 통해 앞 유리에 표시돼 정보를 좀 더 확인할 수 있게 됐다.

I.D 버즈 카고의 길이는 5047mm, 폭 1976mm, 높이는 1963mm이며, 휠베이스는 3299mm이다.

외부 디자인은 폭스바겐의 상용차들의 DNA를 이어받아 전면에 폭스바겐의 'V'를 상징하는 디자인이 반영됐다.

폭스바겐은 "I.D 버즈와 I.D 버즈 카고가 출시됨에 따라 올 라운드 차량의 출현을 보게 될 것"이라며 "이 시리즈가 상용차 디자인의 미래를 투영한다"고 밝혔다.

한편 I.D 버즈 카고의 양산 시점을 확실치 않지만, 외신 등에 따르면 2022년 양산 계획인 I.D 버즈보다 더 이른 시점에 양산될 것으로 예상된다.


홍성일 기자 seongil.h@g-enews.com 홍성일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