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글로벌모터즈

이전

도요타, 내달부터 월정액으로 5개 차종 바꿔타는 차량구독서비스 개시

다음

도요타, 내달부터 월정액으로 5개 차종 바꿔타는 차량구독서비스 개시

월 5만~10만 엔대에 3년 계약 '킨토 원' 서비시 도입…차량공유서비스도 올해중 본격 출범

기사입력 : 2019-02-23 14:2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킨토 셀렉트의 선정 차종인 렉스스 ES300h
일본 자동차회사 도요타가 오는 3월 1일부터 월정액을 내고 3년동안 5개 차종으로 바꿔 탈 수 있는 차량구독서비스를 시작한다.

23일(현지 시간) 야후저팬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도요타는 차량을 소유하지 않고 신차를 바꿔 탈 수 있는 서비스인 '킨토 원(KINTO ONE)'을 다음달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도요타의 금융 자회사 도요타파이낸셜서비스(TFS)와 스미토모 미쓰이 오토서비스 등 3사가 운영한다.

'킨토 원' 을 신청한 고객은 3년 계약으로 한달에 약 5만~10만 엔대를 내면 프리우스 등 5개 차종의 신차 중 하나로 바꿔탈 수 있다.

또한 지난 6일부터 시작한 '킨토 셀렉트(KINTO SELECT)' 서비스는 매달 세금포함 19만여원을 내면 6개월마다 렉스스 등 6종류까지 바꿔탈 수 있다.

도요타는 이와 함께 필요할 때만 차를 빌려 쓰는 차량공유 서비스를 일본 전역 5000여개 도요타 매장에 있는 시승차 4만대를 활용해 올해중 본격적으로 출범시킬 계획이다. 이는 현재 일본 내 최대 차량공유 업체인 파크24 보유 차량 2만3000대의 두 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글로벌모터즈 박경희 기자] [글로벌모터즈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