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현대차, 스포티 더한 '올 뉴 아반떼 N라인' 렌더링 공개

고성능 N 감성 추가, 7월 출시
차별화된 외장, 성능

기사입력 : 2020-07-08 09: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올 뉴 아반떼 N라인.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일반 모델과 비교해 보다 역동적인 주행 감성을 제공하는 '올 뉴 아반떼 N라인'의 렌더링 이미지를 8일 공개했다.

이달 출시 예정인 '올 뉴 아반떼 N라인'은 혁신적인 디자인과 첨단 사양으로 재탄생한 '올 뉴 아반떼'에 고성능 브랜드 'N'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내·외장 디자인과 주행 감성을 적용한 모델이다.

N라인의 디자인은 '로우 앤 와이드(Low & Wide)'를 콘셉트로 외장 주요 요소에 N라인 전용 디자인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center
올 뉴 아반떼 N라인. 사진=현대차
외장 전면부는 슬림하면서 존재감이 드러나는 모습의 메쉬 라디에이터 그릴과 N라인 엠블럼, 스포티한 인상의 에어 인테이크 등으로 꾸며졌다.
center
올 뉴 아반떼 N라인. 사진=현대차
측면부는 차체를 낮게 보이도록 연출하는 사이드실과 N라인 전용 18인치 전면가공 알로이 휠 적용으로 스포티한 인상이 강조됐다.

또한 아웃사이드 미러와 윈도우라인(DLO) 몰딩, 사이드실 몰딩 등에 적용된 피아노 블랙 칼라로 차별화된 이미지를 제공한다.
center
올 뉴 아반떼 N라인. 사진=현대차
후면부는 날렵한 인상의 스포일러와 싱글 트윈 머플러, 수평 구조의 와이드한 리어 디퓨저 등을 통해 역동적인 모습으로 완성됐다.

'올 뉴 아반떼 N라인'은 가솔린 1.6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204PS(마력), 최대토크 27.0kgf·m의 힘을 발휘하며 6단 수동 변속기와 7단 DCT(더블 클러치 변속기)를 변속기로 채택했다.

아울러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주행 성능과 어울리는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동급 최고 수준의 대용량 디스크 브레이크 등의 사양을 적용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준중형 세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올 뉴 아반떼가 스포티한 감성을 더한 N라인 추가로 고객에게 더 많은 선택지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현수 글로벌모터즈 기자 khs77@g-enews.com 김현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